위치정보

HOME 멀티미디어 Trilateral Conference

KFAS IEDA

[하버드∙북경대 초청 Trilateral Dialogue] Denuclearization of North Korea with the New US Administration

 

 

하버드·북경대 초청 Trilateral Dialogue: Opportunities and Challenges for US-China-Korea Cooperation

일시 : 2017년 2월 17일(금) 09:30-15:30

 

[2 세션: Denuclearization of North Korea with the New US Administration]

 

사회 : 박인국 (한국고등교육재단 사무총장)
발표 : Gary SAMORE (하버드 벨퍼센터 Executive Director)
        Victor CHA (CSIS Korea Chair)
        ZHU Feng (남경대 국제관계연구원장)
        YU Tiejun (북경대 국제관계학원 교수) TBC
        이정민 (연세대 국제대학원 교수)
        김흥규 (아주대 중국정책연구소장)


한국고등교육재단은 지난 2월 17일(금) 미국과 중국, 한국의 국제관계 전문가 18명을 초청해 ‘Opportunities and Challenges for US-China-Korea Cooperation’이라는 제목의 Trilateral Dialogue(3자 대화)를 개최했다. 미국에서는 하버드 벨퍼센터, 중국은 북경대 국제관계학원이 주축이 되어 참가했다.

 

두 번째 세션은 ‘Denuclearization of North Korea with the New US Administration’이라는 제목으로 북핵문제를 다루었다. 박인국 재단 사무총장의 사회로 게리 세이모어 소장, 빅터 차 CSIS 한국석좌, 주펑 남경대 국제관계연구원장, 위톄쥔 북경대 국제관계학원 교수, 이정민 연세대 국제학대학원 교수, 김흥규 아주대 중국정책연구소장이 발제와 토론을 이어갔다. 북핵문제의 해결을 위한 대안으로는 어떤 것들이 남아 있는지와 중국의 협력 전망에 대한 논의가 주를 이루었다. 북중관계의 전망과 중국의 대북제재 참여에 대해 빅터 차 교수는 북-중 간 고위관료 교류의 빈도수가 평균보다 결코 낮지 않다며, 김정은 정권 들어 북-중 관계가 악화되었다고 대부분 알고 있지만 통계를 살펴보면 크게 달라지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이에 주펑 교수는 중국에서 아직까지 김정은을 공식 초청하지 않은 것은 북한을 첫 해외순방국으로 삼아 온 그간의 관례에 비춰볼 때 예외적인 일이며, 중국 국내 언론에도 북한에 대한 비판과 냉소가 팽배해 있다고 전했다.


 

다른 게시물
이전글 [하버드∙북경대 초청 Trilateral Dialogue] New Economic and Trade Order in Northeast A..
다음글 [하버드∙북경대 초청 Trilateral Dialogue] US-China Relations in Transition